탑으로 이동

동원을 말하다/뉴스 2017.09.21 11:42

[동원뉴스] 동원F&B, 국내 최초로 말차를 우려낸 녹차 음료 ‘동원 보성말차’ 출시



동원F&B(대표이사 김재옥)가 국내 최초로 말차를 우려내 더욱 부드럽고 깔끔한 동원 보성말차를 출시했습니다. 말차는 햇빛을 차단해 재배한 녹찻잎을 가루 형태로 곱게 간 것으로, 동원 보성말차는 특히 녹찻잎 가운데 최고로 치는 첫물 찻잎을 말차로 갈아 만들었습니다. 첫물 찻잎은 1년에 4번 돋아나는 녹찻잎 가운데 첫 번째로 자란 어린 잎을 말합니다. 다른 녹찻잎보다 맛이 진하고 떫은 맛이 적습니다.

 

또한 일정시간이 지나면 말차가 용기 바닥에 가라앉아 있는 모습을 직접 확인할 수 있으며, 흔들어 마시면 더욱 깊고 풍부한 녹차의 풍미를 즐길 수 있습니다. 동원 보성말차는 녹차 음료로서는 국내 최초로 콜드브루 공법을 사용해 우려냈습니다. 말차 가루를 차가운 얼음물에 담아 일반적인 녹차 음료보다 3배 이상 긴 시간 우려내 녹차 본연의 맛이 깊으며 목 넘김이 더욱 부드럽습니다.

 

동원F&B 관계자는 이번 제품은 1996년부터 녹차 음료 시장 점유율 1위를 지켜온 동원F&B20년 만에 선보이는 최고급 프리미엄 녹차 음료라며 “‘동원샘물보성녹차에 이어 소비자의 건강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만든 건강한 녹차 음료라고 전했습니다. 동원 보성말차의 가격은 500ml 개당 2,500원입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관련컨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