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으로 이동

동원을 말하다/뉴스 2017.05.23 10:00

[동원 뉴스] “국내 최초로 소시지와 소스를 함께 담은 육가공 간편식” 동원F&B, ‘더퀴진’ 3종 출시

 

동원F&B(대표이사 김재옥)가 국내 최초로 소시지와 소스를 컵에 함께 담은 육가공 간편식 제품, ‘더퀴진(The Cuisine)’ 3종을 출시했습니다.

 

‘더퀴진’은 훈연 방식으로 탱글하게 식감을 살린 비엔나 소시지와 세계 각국을 대표하는 소스를 컵에 담은 신개념 제품입니다. 소시지와 소스가 따로 분리되어 있던 시중의 제품들과 달리 바로 먹을 수 있어 간편합니다.


특별한 조리과정 없이 전자레인지로 40초만 데우면 즐길 수 있습니다. 컵에 뚜껑이 씌워져 있어 보관이 편리하고, 포크가 동봉되어 있어 먹기가 쉽습니다. 무균 포장 기술을 활용해 보존료를 넣지 않고도 제품이 오랫동안 신선하게 유지됩니다.


‘더퀴진 커리 부어스트’는 소시지에 커리 가루와 케첩을 뿌린 독일의 대표적인 국민 간식입니다. ‘더퀴진 블루치즈 부어스트’는 이탈리아 고르곤졸라 치즈의 고소하고 짭조름한 맛이 소시지와 조화를 이룹니다. ‘더퀴진 핫치폴레 부어스트’는 멕시코 대표 고추인 할라피뇨로 만든 매콤한 소스가 입맛을 돋웁니다.


동원F&B 관계자는 “밥 반찬은 물론 간식이나 술안주로도 간편하게 활용할 수 있는 제품”이라며 “향후 소시지에 샐러드를 함께 곁들인 신제품들을 추가로 선보일 계획”이라고 전했습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관련컨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