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으로 이동

[건강한 맛집 시리즈] 동원미식회! 서울 탕수육 맛집 3대천왕을 찾아서


입학식이나 졸업식, 이사날 등 기쁜 일이 있을 때면 생각나는 음식이 있습니다. 바로 중국 음식인데요. 그 중에서도 중국 음식의 꽃으로 불리는 ‘탕수육’은 남녀노소 누구나 좋아하는 음식이죠. 시켜먹는 게 제 맛이라고 하는 사람도 기꺼이 외출하게 만드는 서울의 탕수육 명가 3곳을 찾아가 보았습니다. 함께 볼까요~?

 







다음 탕수육 맛집은 서울대입구역에 위치한 20년 전통의 외래향입니다. 외래향은 오래 기다린 손님이 있을지라도 재료가 떨어지면 그 즉시 가게 문을 닫을 정도로 재료의 신선함을 추구하는 맛집인데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매일 줄을 서서 기다리는 사람이 있을 정도로 유명세를 지닌 곳이랍니다. 

 


외래향이 이토록 사랑 받는 이유는 바로 이 탕수육 때문인데요. 윤기가 차르르 흐르는 탕수육 위 빨간 고추가 수북이 쌓여 나오는 게 특징입니다. 매콤한 고추와 달큰한 소스의 궁합은 그야말로 찰떡궁합!

 


다른 탕수육과 달리 오이, 양파, 파인애플, 목이버섯 등 각종 야채가 들어가지 않는데요. 이런 부재료 없이도 계속 손이 가는 맛이에요~

 


이곳의 또 하나의 자랑, 바로 삼선짬뽕입니다. 얼큰하고 시원한 국물에 큼직한 각종 해산물이 풍덩 빠져 시원하고 개운한 맛을 자랑하는데요. 탕수육과 함께 시켜 드셔보는 것을 권해드려요!

 





 

짬뽕타임, 이름만 들어서는 그저 작은 짬뽕집이라는 생각이 드는데요. 이곳엔 짬뽕만 먹기엔 너무도 아쉬운 최강매력 찹쌀 탕수육이 숨어 있습니다.

 


들어가면 바로 보이는 커다란 오픈 키친에 신뢰감은 더욱 UP!

 


벽에 액자처럼 걸려있는 메뉴판을 보고 주문하면 되는데요. 짬뽕탕, 탕수육 등을 안주 삼아 즐길 수 있어 애주가들 사이에서도 인기폭발이랍니다~ 

 


오늘의 주인공, 찹쌀 탕수육 등장! 가장 작은 小사이즈 인데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양이 꽤 많았습니다.

 


겉은 바삭~ 속은 쫄깃~한 찹쌀 탕수육! 이 곳 탕수육은 소스 없이 탕수육 그 자체만을 즐겨도 좋을 만큼 간이 살짝 베어 있는데요. 백종원 아저씨의 추천대로 후추에 살짝 찍어 고기만 즐겨도 맛있답니다.

 


이곳은 소스가 따로 나오는데요. 취향에 따라 찍먹이든 부먹이든 골라 즐길 수 있습니다. 

 


탕수육과 함께 즐길 환상콤비 짜장면, 짬뽕! 다른 중식당에 비해 저렴한 가격으로 푸짐하게 즐길수 있고, 또 24시간 운영이라고 하니 언제든 출출할 때 부담 없이 먹을 수 있겠죠? 

 





 

서울 탕수육 맛집에는 이곳을 빼놓을 수가 없습니다. 바로 서울 논현동에 위치한 대가방입니다. 이미 맛집 블로그, TV 프로그램 등으로 유명세가 자자한데요. 꾸준히 맛집 상위는 물론 2016년 서울 미슐랭 가이드에도 등극한 곳이랍니다. 

 


대가방의 명성에 짝퉁(?) 대가방도 등장하고 있는데요. 메뉴판 앞쪽에는 명가다운 자신감 넘치는 알림글도 쓰여 있습니다. 모두 헷갈리지 마시고 방문하시길 바라요~

 


드디어 대가방의 시그니처 메뉴, 탕수육이 등장했습니다. 이곳의 탕수육은 고기에 소스가 뿌려져나오는데요. 신기하게도 시간이 지나도 튀김이 바삭한 것이 특징이랍니다. 튀김옷과 고기 사이의 공기층을 두어 다른 중식당에 비해 훨씬 크리스피하고 단단한 탕수육을 즐길 수 있는데요. 바삭한 튀김옷과 야들한 고기로 다양한 식감을 느낄 수 있습니다. 

 


소스는 진득하면서도 달콤상큼해 자꾸 손이 가는데요. 이 탕수육을 안 먹어본 사람은 있어도 한 번만 먹어본 사람은 없다고 하죠? 정말 맛있으니 꼭 한 번 드셔 보세요! 

 


탕수육과 콤비인 짬뽕! 얼큰한 국물 맛에 또 한 번 반하게 되는데요. 대가방은 국물류를 시키면 인원수에 맞게 작은 용기에 나눠서 주는 깨알서비스도 하고 있어요. 다양한 음식을 모두 맛볼 수 있게 하는 대가방만의 배려랍니다.

 




이렇게 서울의 3대 탕수육 맛집을 만나보았습니다. 세 곳 모두 탕수육 맛에는 의심할 여지가 없는데요. 가격, 서비스, 인테리어 등도 다르니 자신이 끌리는 곳으로 찾아가시면 되겠습니다. 기분 좋은 일이 있을 때마다 찾았던 중국 음식점, 이번 주말엔 특별한 일이 없더라도 맛있는 탕수육의 매력을 맛보러 떠나는 건 어떨까요?



저작자 표시
신고
  • 스티브윤 2017.09.22 01:47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야밤에 괜히봤다 ㅜㅜ

관련컨텐츠